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천안시, 중소기업 세라믹 건설소재 지원사업 성공적

기사승인 2020.05.12  10:34:56

공유
default_news_ad1

- - 천안시·한국세라믹기술원, 2019 세라믹 건설소재 지원사업 추진

- 마이테크 ‘누수, 누액 감지용센서, 통합 관리 시스템’ 개발 상용화-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김용식 기자]천안시가 국책연구기관과 협업지원사업을 통해 건축물의 화재, 누수감지용 센서와 통합관리시스템 개발에 성공했다.

이와 관련 시는 기업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한국세라믹기술원(원장 유광수)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주식회사 마이테크(대표 양병철)에 2019년 천안시 세라믹 건설소재 지원 사업을 추진했다.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마이테크가 개발한 건축물 화재 및 누수·누액 감지용 센서, 그리고 센서를 통합 관리하는 관리시스템은 액상 화학물질에 의한 사고가 발생할 경우 짧은 시간에 신속히 사고를 감지해 대응하는 온라인 시스템이다.

2018년 7월 법인을 설립한 마이테크(대표 양병철)는 사파이어(Sapphire) 윈도우·응용 제품, 쿼츠(Quartz) 소재·응용 부품, 광학용 렌즈 ·부품, 광학 코팅 제품 등을 고객 사양에 맞추어 개발과 생산·판매하는 중소기업이다.

화학물질을 다루는 공장에서 누출 사고 등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화학물질 관련 사고는 짧은 시간에 인적·물적 피해 및 환경을 오염시키며 큰 피해를 발생시키고 있다.

이에 액상 화학물질 사고를 조기에 신속히 감지해 대응할 수 있는 누수·누액 감지용 센서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으며, 이번에 개발된 제품이 산업현장에서 활발히 도입되며 확산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개발된 누수·누액 센서와 시스템은 이미 많은 산업현장에 설치되기 시작했고, 국내 대표 대기업인 S사와 O사 등에도 이미 설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딸 아서 마이테크 측은 신규직원을 다수 채용하고 올해 관련 제품 신규 매출액 15억 원 이상 달성 예측은 물론 최근 코로나19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2020년 큰 폭의 성장을 전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마이테크 관계자는 “천안시와 한국세라믹기술원의 중소기업 지원사업이 기업 경쟁력 향상에 큰 밑거름이 됐다”며 “중소기업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이 지역 세라믹산업 성장 및 강소 중소기업 도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앞으로도 지속해서 추진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용식 기자 sykim8313@daum.net

<저작권자 ©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