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성매매업소 외국인 여성 등 83명 무더기 적발

기사승인 2016.04.10  11:28:52

공유
default_news_ad1

- 외국인 여성 고용 불법 마사지업소 등 20건 83명 단속, 지속 추진 예정

충남지방경찰청(청장 장향진)에서는,최근 외국인 불법체류 여성들이 성매매 업소로 대거 유입되면서 국민 보건에 악영향을 미치는 등 사회적 문제로 대두됨에 따라, 지난 2.11∼3. 31까지 50일간 외국인 성매매업소 특별단속을 실시했다.

오피스텔 진입시 사진 (좌 경찰관, 우 통역인)

단속결과 짧은 기간임에도 20개 업소 83명의 피의자를 적발하여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법률 위반’혐의로 입건했다. 지역별로는 천안·아산지역이 60%를 차지하고, 서산, 홍성지역 순으로 적발되었다.

단속시 외국인 성매매 여성 사진 (좌 경찰관, 우 성매매 여성)

단속된 외국인 여성들은 대개 한국에서 쉽게 돈을 벌 수 있다는 지인 등의 권유로 성매매를 시작하였다고 진술하고 있으며, ‘마사지샵’, ‘남성휴게텔’ 등 전통적인 성매매업소에서 벗어나 오피스텔 임대, 아파트 형, 채팅앱 등 음성적 방법으로 다변화를 시도하고 있어 향후 단속방법의 다각화가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단속시 오피스텔 내 침대와 외국인 성매매 여성 사진

이번 특별단속은 충남지방경찰청이 대전출입국관리사무소와 함께 기관 간 협업을 통해 효과적인 단속을 펼친 것으로, 충남경찰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단속과 예방활동을 함께할 계획이다.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topipc1@naver.com

<저작권자 © IPC종합뉴스(국제전문기자클럽)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20
set_hot_S1N15
set_hot_S1N32
set_hot_S1N8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1
set_hot_S1N22
set_hot_S1N23
set_hot_S1N24
set_hot_S1N25
set_hot_S1N26
set_hot_S1N30
set_hot_S1N28
set_hot_S1N29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